창원시, 디지털 실크로드 개척 576억 수출 '쾌거'
본문바로가기

기업지원정보

기업지원정보

창원시, 디지털 실크로드 개척 576억 수출 '쾌거'

작성일
2020-10-14KST13:22:54
조회수
2349

2020101321183625836_l.jpg

▲사지은 허성무 창원시장(오른쪽)이 지난 9월 창원-인도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추진하고 있는 모습. ⓒ창원시

 

세계 무역 패러다임이 코로나19로 인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대면에서 비대면으로 바뀌고 있는 가운데 창원시가 수출길이 막힌 관내 기업을 돕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7월 중순부터 약 3개월간 지역 수출기업의 온라인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을 추진한 결과 210건의 수출상담이 진행됐고 수출계약추진액은 576억원에 달했다.


이러한 눈부신 성과를 가능하게 한 주역은 전국 지자체 최초로 창원시가 구축한 상설화상상담장이자 온라인통상지원플랫폼인 큐피트센터(CUFIT)이다.


큐피트는 창원(Changwon) 기업(Uyou) 맞춤형(Fit) 온라인(Internet) 통상지원(Trade)센터의 줄임말로 큐피트의 화살처럼 맞춤형 바이어 매칭을 통한 수출계약의 성공 가능성을 높인다는 의미이다. 


지난 7월 27일 창원컨벤션센터 신관 8층에 개소한 ‘큐피트(CUFIT)센터’는 화상수출상담 160개사, 웨비나 및 컨설팅 15회 국제협력교류 15회, 유관기관 화상회의 35회 등 비대면 해외마케팅 추진의 전초기지로 상시 활용돼 지역내 기업들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20101321185060993_l.jpg

▲사진은 지난 7월 27일 큐피트센터에서 허성무 시장이 수출기업‧유관 기관과의 화상간담회를 주재하고 있는 모습. ⓒ창원시

 
시는 7월 창원시-태국 자동차분야 웨비나와 온라인 상담회를 개최해 계약추진 1억3000만원. 8월에는 베트남 소비재 온라인 수출상담회에서 계약추진 13억, 9월에는 중국 청도 항공분야 온라인 상담회에서 계약추진 344억원을 달성했다.

방산‧항공‧기계‧자동차‧전자분야 기업의 인도 시장 개척을 위한 인도 뉴델리와 벵갈루루 온라인 단체 수출상담회 3회, 개별상담을 9월 한 달간 진행하여 계약추진 219억원의 가시적 성과를 도출했다. 

앞으로 10월에는 태국-미얀마 온라인 수출상담회, 인도네시아 방산 온라인 수출상담회, 베트남 소비재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개최하고 11월에는 중국 청도‧상해 기계분야 온라인 수출상담회, 이순신 방위산업전·세계화상 Business Week 연계 수출상담회 추진 등을 준비 중이다. 

지난 9월 4일 인도 시장 공략을 위한 파트너로 인도산업연합(CII), 인도방위산업협회(SIDM)와 경제 산업 발전을 위한 온라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더해 10월 인도 노이다, 11월 인도 벵갈루루와 국제우호도시를 체결해 지역내 기업의 인도 시장 진출을 위한 기반을 확고히 할 계획이다. 

창원시는 인도 현지에서 창원 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는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 인도 델리 사무소’를 9월 초 개설했다. 현재 인도에서 우리기업의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다. 

앞으로 창원시는 수출기업 통상지원 및 국제교류 지원을 위해 신남방‧신북방 신흥시장 진출 국가 거점도시를 대상으로 2023년까지 총 15개소의 창원시 글로벌 비즈센터를 지정할 계획이다.
 
0 Comments